[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바야흐로 전기차 시대다일반적인 양산차들은 물론 스포츠카 브랜드들까지 앞다퉈서 전기차를 개발생산하고 있으니 말이다전기차는 매연을 발생시키지 않으므로 환경문제가 대두된 현시대에서 그 중요도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

이에 현대자동차그룹도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현대차그룹은 작년 크로아티아의 전동 하이퍼카 브랜드, 리막과 손을 잡고 새로운 전기차 모델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그 결과물 중 가장 두드러지는 건 현대차의 고급 브랜드제네시스이다제네시스는 내년 상반기부터 전기차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며언급된 신차만 해도 총 3종류나 된다과연 제네시스가 내년에 출시할 신차는 무엇일까

제네시스는 고급차 브랜드
고성능 전기차 모델이 필요
방금도 얘기했듯이 현대차그룹은 크로아티아의 전동 하이퍼카 브랜드, 리막과 파트너십을 채결했다. 현대차가 6,400만 유로, 기아차가 1,600만 유로를 투자해 총 8,000만 유로를 리막에 지원해 주고, 그 대가로 기술적 노하우를 공유 받는다.

그렇다면 현대차그룹이 리막과 손잡은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제네시스 및 N 브랜드에 적용시킬 고성능 전기차가 필요해서이다. 특히 제네시스는 프리미엄 브랜드인 이상 마칸, 타이칸, 모델 S 등 해외 브랜드 차종과 경쟁할 만한 고성능 전기차 모델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현대차는 이를 오래전부터 인식하고 있었고, 그 증거가 바로 제네시스 전기차 콘셉트카인 에센시아다.

현대차에게 기술을 제공하는 리막의 자질은 충분하다. 리막에서 제작한 전동 하이퍼카 모델인 C_2는 출력이 1880마력이나 되는 괴물로써, 공식 기록은 아니지만 제로백 1.85초대를 보이며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들로 알려진 헤네시 베놈의 1600마력부가티 시론의 1,500마력코닉세그 아게라RS의 1160마력보다 강한 성능이다.

참고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세계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는 코닉세그 아게라RS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걸리는 시간(제로백)은 2.6초이다. 현대차는 이러한 리막의 기술력을 접목해서 추후 고성능 전기차를 선보일 계획이며, 그 결과물은 제네시스 및 N 브랜드를 통해 공개될 전망이다.

최초의 전기차는 G80
G90은 PHEV로
그렇다면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전기차로 어떤 모델이 탄생할까? 공개된 바로는 G80이 될 가능성이 높다. 현대차는 내년 상반기 중 G80 전기차 모델을 내놓을 예정이라 밝혔다.

G80은 제네시스의 간판과도 같은 모델로, 상징적인 의미에서 G80이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 모델로 선정된 것으로 보인다. 이어서 플래그십 모델인 G90의 경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출시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보배드림 ‘얄님’님

중형 SUV인 GV70도
전기차 모델 검토 중
그 뒤를 이어 올 하반기에 출시될 중형 SUV, GV70 또한 전기차 모델 출시가 검토되고 있다. 차급의 특 성상 경제형, 기본형, 성능형 등 3종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기존 현대차의 전기차 모델은 도심형과 기본형으로 나뉜 것에 비해 제네시스는 프리미엄 브랜드의 특성상 고성능 모델이 추가된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해외 프리미엄 브랜드들이 전기차 개발을 서두르고 있는 추세로, 대표적인 예가 포르쉐의 마칸이다. 마칸을 GV70의 경쟁상대로 지목한 제네시스인 만큼 GV70의 전기차 모델을 실현시킬 가능성이 높다.

비록 공개된 정보는 없지만 현대차의 행보로 봐선 GV80이나 G70에도 전동화가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렇듯 현대차가 제네시스에 전동화를 추진하는 것은 현재 제네시스의 상황을 생각해볼 때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 볼 수 있다.

제네시스는 현대차가 2015년 출범시킨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로, 전 세계 굴지의 브랜드들과 비교할 시 최후발 주자로써 불리한 입장에 놓여있는 것이 현실이다. 특히 내연기관 자동차는 벤츠, BMW 등 굴지의 고급차 브랜드들이 즐비한지라 제네시스가 틈을 파고 들어가기가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그러나 전기차일 경우 얘기가 달라진다.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은 BMW, 포르쉐 등 브랜드들도 이제 막 뛰어들기 시작한 신규 시장으로, 기술적인 진입장벽 또한 내연기관 자동차에 비해 현저히 낮은 것이 특징이다.

이 시장에서 제네시스가 주도권을 잡는다면, 최후발 주자로서의 역사적 갭 차이를 단 번에 줄일 수 있을 것이다. 그전에 거처 가는 단계라 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모델도 개발하면 더 좋을 것으로 보인다. 포르쉐 918 스파이더와 같이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에 사용되는 하이브리드 엔진의 좋은 사례도 있으니, 이 점 참고하여 미래 시장에서의 주도권을 확실히 잡는 제네시스가 되길 기대해 본다.

오토모빌코리아에서 작성된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 2019. 오토모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