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고성능 차는 일반 모델보다 더욱 높은 성능을 가지며 운전의 재미를 극대화한 모델을 말한다. 그러나 고성능 차에게도 큰 단점이 있었으니, 바로 가격이다. 높은 성능만큼 비싼 가격 책정으로 인해 가성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선택을 받지 못했다.

하지만 최근 현대기아차에서 일반 소비자들도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가성비 고성능 차를 등장시키며 큰 호평을 받고 있다. 더불어 앞으로 다양한 모델이 등장할 예정이라 기대감 또한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그렇다면 수입 브랜드에 견주어봐도 뒤처지지 않는 성능과 좋은 가성비까지 갖췄다고 평가받는 국산 고성능 차는 어떤 모델들이 있는지 총정리해봤다.

가장 대중적인 고성능
현대 벨로스터 N
먼저 현재 국내 시장에 판매되고 있는 국산 가성비 고성능 차가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자. 2018년에 등장한 벨로스터 N이 가장 대표적인 모델이라고 할 수 있다. 등장 당시 한쪽 뒷 문이 없는 독특한 모델로 평가받았던 벨로스터에 고성능을 입히며 국내 시장에서 가장 대중적인 고성능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벨로스터 N은 수동변속기와 자동변속기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되어 있고, 수동변속기는 3,019만 원, 자동변속기는 3,460만 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운전의 재미도 있다는 평가까지 받으며 꾸준히 판매되는가 싶었지만, 결국 국내 시장에선 저조한 판매량으로 단종의 절차를 밟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하지만 해외 시장엔 여전히 판매되고 있다.

고성능의 확장
쏘나타 N 라인
2020년에 등장한 쏘나타 N 라인도 현재 판매 중인 고성능 모델 중 하나다. 현대차가 자신들의 고성능 브랜드인 N을 보다 더 대중적으로 경험할 수 있게 N 라인을 만들었고, 이를 국민차인 쏘나타에 적용시키며 N 브랜드의 확장을 알렸다.

론치 컨트롤과 같은 사양이 추가되면서 운전의 재미를 극대화한 모델이다. 가격은 3,053만 원부터 3,642만 원이고, 최고 트림에 모든 선택 옵션을 추가한 풀옵션의 가격은 부대비용 포함하여 4,127만 원이다.

고성능이 가장 잘 어울리는
아반떼 N 라인
쏘나타 N 라인과 마찬가지로 2020년에 등장한 아반떼 N 라인은 준중형 세단이기 때문에 고성능이 가장 잘 어울리는 모델로 꼽힌다. 아반떼 N 라인은 쏘나타의 터보 모델인 센슈어스에 들어가는 엔진을 탑재한다.

대신 출력은 과거 아반떼 스포츠와 같이 204마력을 유지하여 더욱 강력한 성능을 선보인다. 아반떼 N 라인의 가격은 2,179만 원부터 2,779만 원이고 최고 트림에 모든 선택 옵션을 추가한 풀옵션의 가격은 3,053만 원이다. 입문용 가성비 고성능 차로 딱 좋은 아반떼 N 라인이다.

코나 N의 예고편
코나 N 라인
코나 N 라인은 2020년 하반기에 등장한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신형 코나와 함께 등장한 코나의 고성능 모델이다. 코나 N 라인의 성능은 1.6L 가솔린 터보 엔진이 최고출력 198마력, 최대토크 27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코나 N 라인은 2,460만 원부터 2,997만 원의 가격대를 보여주고 있고, 최고 트림에 모든 선택 옵션을 추가한 풀옵션의 가격은 3,373만 원이다. 이후 등장할 코나 N의 예고편이라고 불리는 코나 N 라인이다.

국산차 최초 고성능 SUV
코나 N
바로 앞서 언급했던 모델인 코나 N 라인이 애피타이저였다면, 코나 N은 메인 디시다. 올해 하반기에 등장할 코나 N은 국산차 최초로 출시하는 고성능 SUV이기 때문에 굉장히 의미 있는 모델이기도 하다.

코나 N은 현대차의 고성능 차를 상징하는 디자인과 벨로스터 N에 탑재되었던 엔진이 그대로 적용될 예정이다. 최근 코나 N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출시 임박했음을 알리고 있는 현대차다.

많은 기대를 받고 있는
아반떼 N
코나 N과 더불어 올해 하반기에 등장할 아반떼 N도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현대차가 고성능 라인업 확장에 가장 중요한 모델이기 때문이다. 스포티한 디자인에 N까지 더해지면서 좋은 성적을 기대하고 있는 모습이다.

코나 N과 마찬가지로 벨로스터 N과 동일한 엔진을 탑재할 예정이지만, 해치백과 세단이라는 구조적인 차이로 인해 완전히 다른 주행 세팅을 많은 소비자들이 예상하고 있다. 과연 아반떼 N이 어떤 모습으로 등장하게 될 것인가?

국산차 최초 고성능 전기차
EV6 GT
최근 가장 뜨거운 모델이자 기아의 순수 전기차, EV6도 EV6 GT라는 고성능 모델을 등장시켰다. EV6 GT의 등장은 국산차 최초 고성능 전기차이기 때문에 등장 만으로도 굉장히 뜻깊은 상황이었다.

기아는 EV6 GT가 고성능 차임을 강조하기 위해 EV6 론칭 영상에서 여러 슈퍼카와 400m 드래그 레이싱을 펼치는 장면을 담았다. 심지어 맥라렌 다음으로 2위로 들어오는 성적을 거두며 많은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모델 중 하나다.

브랜드에겐 기술력 과시를
소비자에겐 다양한 선택지를
가성비 고성능 차의 등장은 국내 시장에 많은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오고 있다. 우선 현대기아차와 같은 브랜드에겐 기술력의 과시와 더불어 수입차 브랜드에게도 밀리지 않는 브랜드 가치 상승이 발생한다.

특히 소비자들에겐 더욱 다양한 모델들이 등장함으로 인해 다양한 선택지가 제공된다. 앞으로 현대기아차가 고성능 차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힌 상황이다. 이젠 준대형, 대형 모델에게도 고성능 모델의 등장이 굉장히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