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자동차를 구매할 때 어떤 부분을 가장 먼저 생각하고 구매하게 될까? 성능, 안전성, 디자인, 브랜드 가치나 브랜드 이미지, 사람들의 인식, 차량 가격 등 여러 가지 사항이 있을 것이다. 그 중 가장 무시할 수 없는 부분은 경제성이다. 자동차는 가장 저렴한 모델도 웬만한 물건들에 비하면 값이 더 나가는 편이기 때문이다.

경제성에는 차량 자체의 가격, 차량의 가격대비 사양, 연비 등이 있다. 특히 연비의 경우 한 번 지불하고 끝나는 게 아니라 차를 운행하려면 지속적으로 지출되기 때문에 연비가 좋아야 유류비도 적게 든다. 그래서 요즘은 연비가 잘 나오는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주목받는다. 오늘은 연비 좋은 하이브리드 자동차 모델에는 어떤 게 있는지 소개해보는 시간을 가져보겠다.

한국경제 / 주유소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연비가 좋은 이유
본격적으로 하이브리드 자동차 모델들을 알아보기 전에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연비 특징을 알아보고 넘어가자. 먼저,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전기와 가솔린을 동력으로 사용하는 자동차로 일반 자동차에 비해 유해한 배기가스를 훨씬 적게 배출한다.

하이브리드 자동차가 연비가 좋은 이유는 엔진을 가솔린과 전기모터 두 개를 사용해 큰 구동력이 필요 없는 상황에서 전기모터가 사용되기 때문이다. 반대로 큰 구동력이 필요한 상황이 되면 두 가지 동력을 함께 사용하는 것도 연비가 좋은 이유다. 또한 감속하거나 정지상태가 되면 그때 발생되는 에너지를 회생 제동 브레이크 시스템을 이용해 전기에너지로 전환해 배터리를 충전한다. 여기에 더해 전기모터 사용량을 늘릴수록 연비는 더 좋아진다.

서울신문 / 운전자

하이브리드 차에 대한
운전자들의 의견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한 운전자들의 실제 이야기도 들어보자. 먼저, SNS상에서 운전자들이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연비 대해 생각하는 바는 다음과 같다. “하이브리드의 장점은 엄청난 연비인 거 같다”, “하이브리드 타고 있는데, 저속에서 전기로 고속에서 엔진으로 되니까 확실히 연비가 좋긴 하더라”, “내가 하이브리드 타는 이유는 연비 때문도 있다” 등의 의견들이 있었다.

연비 외에도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한 의견을 살펴보면, “전기차 충전 인프라가 갖춰지기 전까지는 하이브리드가 답이다”, “전기차랑 비교해보면, 전기는 사고 났을 때 감전 위험 크지만 하이브리드는 배터리 용량이 작은 만큼 위험도 낮다”, “하이브리드 차는 조용해서 좋다”, “처음 출발할 때 전기로만 가서 엄청 조용해요” 등 다양한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첫 번째 모델
쏘렌토 하이브리드
위와 같은 장점을 가진 하이브리드 모델 5개를 하나씩 알아보겠다. 먼저, 쏘렌토 하이브리드는 기아에서 출시한 하이브리드 자동차다. 쏘렌토 하이브리드의 가장 기본 모델에 탑재되는 옵션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 전방과 후방 주차 거리 경고 시스템, 경사로 밀림방지 장치, 경사로 저속주행 장치, 공기청정 시스템, 후방 모니터, 하이패스 자동결제 시스템 등이 있다.

쏘렌토 하이브리드 중에서도 1.6 HEV, 1.6 HEV AWD를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트림별로 세분화돼 있는데, 1.6 HEV의 각 트림별 가격은 프레스티지 3,515만 원, 노블레스 3,795만 원, 시그니처 4,089만 원, 그래비티 4,177만 원이다. 1.6 HEV AWD는 프레스티지 3,884만 원, 노블레스 4,163만 원, 시그니처 4,458만 원, 그래비티 4,546만 원이다. 연비는 1.6 HEV가 14.3~15.3 km/ℓ, 1.6 HEV AWD가 13.2~13.7 km/ℓ다.

두 번째 모델
K8 하이브리드
두 번 째로 볼 모델은 K8 하이브리드로, 기아에서 출시한 모델이다. K8 기본 모델에 탑재되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 9 에어백, 전방과 후방 주차 거리 경고 시스템,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 경사로 밀림방지 장치, 급제동 경보시스템,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시스템, 하이패스 자동결제 시스템, 후방 모니터 등이 탑재된다.

K8은 위에서 본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2가지로 나뉘었던 것과는 다르게 1.6 HEV 하나뿐이다. 가격은 트림별로 세분화되는데, 노블레스 라이트가 3,698만 원, 노블레스 3,929만 원, 시그니처 4,287만 원이다. 연비는 17.1~18.0 km/ℓ다.

세 번째 모델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세 번째로 볼 스포티지 하이브리드는 기아의 준중형 SUV다.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기본 모델에 탑재되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 시스템, 6 에어백, 후방 주차 거리 경고 시스템,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 경사로 밀림방지 장치, 경사로 저속주행 장치,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시스템 등이 탑재된다.

스포티지 하이브리드도 K8처럼 1.6 HEV로만 나온다. 가격은 트림별로 프레스티지 3,109만 원, 노블레스 3,269만 원, 노블레스 그래비티 3,368만 원, 시그니처 3,593만 원, 시그니처 그래비티 3,691만 원이다. 연비는 16.7 km/ℓ다.

네 번째 모델
투싼 하이브리드
이번에 볼 모델은 현대자동차에서 생산하는 준중형 SUV, 투싼 하이브리드다. 투싼 하이브리드 기본 모델에 탑재되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 6 에어백,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어 시스템,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 장치, 전동식 주차 브레이크, 미세먼지 센서가 포함된 듀얼 풀오토 에어컨, 후방 주차 거리 경고 시스템, 후방 모니터 등이다.

투싼 하이브리드의 선택지는 1.6 HEV와 1.6 HEV N라인으로 나뉜다. 가격은 기아와 마찬가지로 트림별로 다양한데, 1.6 HEV의 경우, 모던 2,857만 원, 프리미엄 3,073만 원, 인스퍼레이션 3,467만 원이고, 1.6 HEV N라인은 프리미엄 3,345만 원, 인스퍼레이션 3,612만 원이다. 연비는 1.6 HEV가 16.2 km/ℓ, 1.6 HEV N라인이 15.8 km/ℓ다.

다섯 번째 모델
싼타페 하이브리드
마지막으로 볼 모델은 현대자동차의 중형 SUV인 싼타페 하이브리드다. 기본 모델에 탑재되는 옵션은 다음과 같다. 전자식 변속 버튼,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차로 유지 보조 시스템,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 전방 차량 출발 알림 시스템, 6 에어백, 전방과 후방 주차 거리 경고 시스템, 개별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 구동 선회 제어기능, 후방 모니터, 이중접합 차음 유리 등이 탑재된다.

싼타페 하이브리드는 1.6 HEV과 1.6 HEV AWD로 나뉜다. 가격은 1.6 HEV 트림별로 익스클루시브 3,414만 원, 프레스티지 3,668만 원, 캘리그래피 4,128만 원이고, 1.6 HEV AWD가 익스클루시브 3,782만 원, 프레스티지 4,037만 원, 캘리그래피 4,497만 원이다. 연비는 1.6 HEV 14.3~15.3 km/ℓ, 1.6 HEV AWD 13.1~13.4 km/ℓ다.

지금까지 쏘렌토 하이브리드, K8 하이브리드,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투싼 하이브리드, 싼타페 하이브리드에 대해 기본옵션과 가격, 연비 위주로 알아봤다. 물론 여기에 소개된 하이브리드 자동차들 이외에도 연비가 좋은 자동차들은 많이 있다.

또한 어떤 차가 자신에게 가장 잘 맞는지는 개인이 자신의 특성을 파악하고 최적의 선택을 하는 게 중요하다. 그래도 오늘의 포스팅이 5개 모델에 대한 정보와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장점에 대한 정보 제공에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