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정된 법 시행 1년째
도로 안전 되찾았나

킥라니’라는 신조어가 생길 정도로, 인도와 차도를 넘나들며 위험한 주행을 하는 전동 킥보드 운전자들을 흔히 볼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지정된 주차구역이 많지 않다 보니 좁은 길이나 입구에 세워진 공유 킥보드가 통행을 방해하는 경우도 빈번하다.

전동 킥보드 관련 사고가 늘어나자, 지난해 5월 국회는 도로교통법 개정을 통해 무면허, 음주운전, 동반 탑승, 헬멧 미착용 등을 단속 대상에 포함했다. 개정된 법 시행 1년이 지난 지금, 전동킥보드 안전 수칙은 잘 지켜지고 있을까?

도로 위는 무법천지
사고·단속 오히려 늘어

유튜브 한문철TV / 화면 캡쳐

아쉽게도 안전 수칙을 준수하는 킥보드 이용자는 많지 않다. 거리에는 승차정원 위반, 안전모 미착용 행위를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실제로, 전동 킥보드 사고는 매년 2배씩 증가했다. 지난 5년간 관련 사고 사상자는 사망자 45명을 포함에 3,766명에 달한다.

이를 증명하듯, 개정된 법 시행 이후 8개월 동안 단속 건수는 7만 3천여 건에 달하는데, 하루에 무려 300건 이상인 셈이다. 단속 권한이 있는 경찰도 식별 번호가 없는 킥보드에 대한 제재 강화가 불가능하다는 입장이라 새로운 안전 조치 강구가 필요한 상황이다.

지자체 vs 킥보드 업체
눈치 싸움 언제까지

서울시는 최근 공유 킥보드 관련 규제를 강화하기로 했다. 아직 법적 근거가 없는 이용자 면허 인증 의무화를 업체에 요구하는 방안인데, 주차 금지 구역 내의 킥보드에 대한 즉시 견인권을 볼모로 협상에 나서 업계가 반발하고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이미 도로교통법 개정으로 수익성이 악화된 업체들이 이를 반길 리가 없다. 운전면허 인증을 의무화하면 이용자가 더 줄어들게 뻔하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킥보드 업체들은 이동 장치 전용 면허 도입이나 운행 도로 증설 등 인프라 확충에 협력해 달라는 입장을 보인다.

“어떻게 좀 해라”
격앙된 네티즌 반응

유튜브 한문철TV / 화면 캡쳐

줄지 않는 전동 킥보드 안전 문제에 대해 네티즌들은, “이면도로에 아무렇게나 세워져 있는 킥보드 보면 발로 차고 싶다”, “공유 킥보드 좀 없애라, 사고 나도 지자체는 나 몰라라 한다” 등의 불만 섞인 비판을 내놓았다.

전동 킥보드가 MZ세대의 주된 모빌리티로 자리 잡으면서, 다른 국가들도 우리처럼 관련 문제들로 골머리를 앓았지만 대부분 업체를 제한하는 방법으로 질서를 되잡았다. 우리나라도 도로의 안전을 위해 근본적인 대책이 시급한 가운데, 공유 킥보드 업체들의 출혈은 막기 어려워 보인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2
+1
2
+1
31
+1
7

33 COMMENTS

  1. 킥보드타는이유는두가지로
    분류.하면진짜급해서나이불문하고타는사람.학생들2명타고달리는경우.
    거리에계산.병산제택시보다사실.

    비싸다.

  2. 뒤지는 거는 지 맘이니까
    운전자는 무 과실이고
    킥보드 과실 100
    앞으로는 속도 줄이지 말고
    킥보드 곱게 타라
    잡 것들아

  3. 킥보드타고 거지같히 다니는것들보면 하이킥으로 대굴빡 날리고싶다.전봇대처박고 뒈지든가 왜 죄없는 사람들 죄인만들고 피해주고사냐 개버러지들아. 세상이 더럽게 돌아가니 돌아다니는것들도 죄다 더러븐것들천지여

  4. 차타는게 무슨 벼슬인지 아는새키들만 있나 도로좀 같이 양보하면서 다녀라 되도안한것들이 몰 꼴보기좋네마네 하고있어 지들도 운전 조까치 하면서

        • 기름값에 대부분인 세금으로
          도로 깔고 하는거다
          꼬우면 킥보드에도 휘발유 넣고다녀
          도로를 깔던가.
          그리고 역방향이나 인도로 쳐 안다니면서 그런말 하던가

  5. 세금내고 타고다녀 붕신 퀵보드세금 일년에 두번 붕신 세금 못내면 걸어다녀 붕신

    자동차세 일년에 두번 처럼
    퀵보드 세금 못내면
    차길 로 내려오지말고 집구석에 있어 붕신들
    차라리 면허따서 운전해서 차 좀사고 붕신

  6. 킥보드만만보면 화부터난다,
    개.념이없는자가 타는것이 대부분이요, 어린이들이많은곳에서나
    도로에서도 제발 사람과 사고나지않길바랄뿐이다,

  7. 어린이 보호구역을 만들었으면 이륜차보호 의무에 갇혀있는 자동차도로교통법 또한 바뀌라 이륜 무적자들 때문에 피해보는 운자자들 무지하게 많다 1차로 운행을 원칙하고 정차시 차간사이 못지나가게 해달라, 또한 번호판 또한 더크게 부착하라

  8. 남들 70,80 속도로 달리고 있을때 앞에서 50속도로 막고 있을때 진짜 화가 치밀어 오른다. 아니 속도도 못낼거면 인도로 꺼지던가 새벽일찍 출근하는데 안그래도 좁은골목에 쓰러져있는거 보면 밟고 지나가고 싶다고 생각한게 한두번이 아님

  9. 고속도로 아니면 일반도로는 킥보드로 다녀도 불법은 아닐텐데. 죽을 걱정하면 오토바이는 왜탐? 더 안전할 뿐 더 안죽는건 아닌데. 뭐 그리치면 차도 죽을 사람은 죽지만.
    근데 규칙 안지키는 건 꼴불견이긴 함.
    다만 민주주의에서 법 지키면 지 맘 안든다고 지랄하는 것들은 알 바 아님
    위험 감수하고 타다 죽으면 뭐 그거야 제 선택이고 책임이지.
    법만 지켜라. 그 외에 자기가 정할건 제 맘대로 정하면 됨

  10. 합법적으로 킥타는 사람욕 하는놈들은 뭐냐?
    불법적으로 차 오토 킥이 잘못한거지.
    법적으로 괜찬은건 상관없는데 법도 모르고 억까 역겹다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