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의 새로운 전기차
합리적인 가격으로 승부
네티즌 호평 이어져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최근 SUV와 픽업트럭 전문 브랜드로 나아갈 것을 선언한 한국GM 쉐보레가 테슬라보다 저렴한 3천만 원대의 이쿼녹스 EV를 출시할 계획을 발표했다게다가 다양한 보급형 전기차에 투자를 아끼지 않는 분위기다.


 
합리적인 가격의 전기차를 출시하며 테슬라를 겨냥할 쉐보레뛰어난 가격 경쟁력을 필두로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라고 하는데과연 쉐보레가 출시할 이쿼녹스 EV의 정체는 무엇인지 자세히 알아보자.

합리적 가격으로 승부수
국내 시장 출시 예정

쉐보레

쉐보레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킬 계획을 발표했다. 대표적인 모델은 이쿼녹스 EV이며가격은 약 3,800만 원 미만으로 알려졌다. 3천만 원 대의 파격적인 가격으로 소비자들에게 다가서는 것이다.

이쿼녹스 EV는 내년에 공개 예정이며국내 시장에도 출시될 예정이다. 가격표로 승부수를 띄운 쉐보레는 특히나 뛰어난 외부와 실내 디자인으로 많은 소비자의 호평을 받고 있다. 값싼 가격에 디자인도 세련된 완벽한 자동차라는 반응이다.

이쿼녹스 EV 성능과
테슬라의 가격

테슬라 홈페이지, 연합뉴스

이쿼녹스 EV는 GM의 최신 전동화 플랫폼인 얼티엄을 기반으로 제작된다. 1회 완충 시 주행거리는 미국 EPA 기준 483km 이상을 달릴 수 있다고 전해진다. 여기에 스포티함이 돋보이는 상위 트림 RS에 이어 보급형 트림인 LT가 뒤를 이을 예정으로, 많은 소비자가 기대하고 있다.

한국 GM과는 달리 테슬라는 원자재 가격 폭등과 부품난을 이유로 꾸준히 가격을 인상하는 중이다. 현재 테슬라 모델 3의 가격은 6,469~8,439만 원이며, 이는 약 5천만 원의 쉐보레 실버라도 EV보다 비싼 가격이다.

가지각색 반응들
네티즌 댓글 이어져

쉐보레 이쿼녹스 소식을 들은 대부분 네티즌은 “기다리고 있습니다. 겨울철 주행거리 저하 방지를 위해 히트펌프 시스템 꼭 넣어주세요”, “여태껏 쉐보레 디자인 중 최고구먼 대박 예감”, “차량의 기본기는 쉐보레지 짱이지” 등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반면, “캐스퍼도 출시 전에는 800만 원대라고 하더이다. 출시 전 기사 딱 1.5배 보면 된다는 게 정설”, “그런데 쉐보레는 국내에 너무 늦게 들어와.”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는 네티즌도 존재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3
+1
3
+1
2
+1
0

1 COMMENT

  1. 이 차가 진짜 아반떼 가격으로 출시된다면 아이오닉5보다 소재같은 것이 엄청 좋지 않을 듯 한데…

    이 차가 그 가격대에 나올려면 엄청난 원가절감을 필요로 하죠…
    가격은 품질에 비례합니다.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