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금내려고 했는데…실수로 하이패스 톨게이트 들어갔다면 이렇게 해야 합니다

-

톨게이트 잘못 들어갔다면
요금 내는 방법 많아
가장 편한 방법

보배드림
연합뉴스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고속도로 초행길이거나 초보 운전자의 경우 톨게이트 현금 게이트를 이용하려다가 자기도 모르는 사이 하이패스 게이트로 진입하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 일부 운전자들은 당황하여 차를 멈추거나 심지어 후진을 시도하는 경우가 있는데, 정말 위험한 행동이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고속도로 요금소에서 후진하는 차량을 발견해 깜짝 놀랐다는 글이 올라온 바 있다. 앞 차량이 하이패스 톨게이트를 잘못 들어와 후진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 글쓴이는 “다음 요금소에서 내면 되니까 그냥 지나가라”라고 말했다고. 해당 글쓴이는 “새벽이라 차가 많이 없어서 망정이지 제가 감속 안 하고 달렸으면 정말 큰 사고 날 뻔했다”라고 전했다.

가장 편리한 방법은
무엇일까

연합뉴스

실제로 현금 게이트를 찾지 못해 하이패스로 들어올 경우 그냥 지나친 후 다음 요금소에서 직원에게 해당 사실을 얘기하고 미납 통행료를 지불하는 게 가장 편한 방법이다. 직원에게 진입게이트를 설명하면 그 자리에서 모든 문제가 해결된다.

아니면 집에 돌아가 한국도로공사 콜센터나 홈페이지에서 요금을 납부하는 방법도 있다.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하는 하이패스 서비스 통합 사이트에 접속하면 미납통행료를 조회할 수 있는데 이곳에서 요금을 확인하고 납부하면 된다.

집에 고지서
날아오는 경우도

도로교통공사 홈페이지

요금을 납부하기 위해 아무런 노력도 기울이지 않는다면, 차량 등록지 주소로 통행료 고지서가 날아온다. 만약 고지서를 받았음에도 납부 기간이 경과된 횟수가 20회가 넘으면 미납 통행료의 10배가 넘는 금액의 통행료를 내야 한다고.

하이패스 톨게이트를 이용하는 차주들 역시 단말기 고장이나 요금소 문제로 결제 처리가 되지 않았을 때 멈추지 말고 바로 톨게이트를 통과한 후 다른 방법으로 요금을 납부하면 된다.

연합뉴스

톨게이트 미납 요금 납부에 대해 누리꾼들은 “고속도로 가다 보면 톨게이트 앞에서 멈칫멈칫하다가 멈추는 자동차 꽤 많음” “하이패스 차로에서 직원 있는 차로까지 걸어오는 사람도 있었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60
+1
11
+1
13
+1
5
+1
6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2 전체 댓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금주 BEST 인기글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