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화제
PPL 없는 드라마로 유명
콰트로포르테까지 박살내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ENA 채널에서 방송되는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회 0.9%의 시청률을 기록한 이 드라마는 입소문을 타기 시작하면서 4회 만에 시청률 5%를 돌파했으며, 최근 방영한 12회는 무려 14.9%까지 올라갔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KT 계열의 KT스튜디오지니가 제작사 에이스토리와 합작해 만든 드라마로 제작비가 200억 원 이상 투입됐다. 이 때문에 다른 국내 드라마와는 달리 PPL도 많지 않은 편이다.

드라마에 등장한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특히 시청자들이 ‘이상한 나라의 우영우’ 제작비를 확연하게 느낄 수 있었던 장면이 있다. 바로 11회에 나온 교통사고 장면인데, 드라마 속 신일수가 타고 있던 수입차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가 등장하자마자 덤프트럭과 치여 박살 난 것이다.

드라마에 등장한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는 구형 모델로 현재 약 5,000만 원 정도에 판매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해당 장면을 본 누리꾼들은 “마세라티를 갑자기 밀어버려서 놀랐다” “우영우 제작비가 저렇게 많았나…” “갑자기 자동차 나오길래 당연히 PPL인 줄 알았는데 아니었구나”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
어떤 모델일까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한편, 드라마에 등장한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는 고성능 스포츠 세단으로 이탈리아 세단 중에서 가장 유명한 모델로 알려졌다. 실제로 이탈리아에서는 국가원수 의전용 차량으로 콰트로포르테를 이용한다.

최근 마세라티는 콰트로포르테 부분 변경 모델을 공개하기도 했는데, 외관도 개선됐으며, 내부 계기판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이 강화됐다. 특히 중앙 디스플레이와 계기판의 크기가 커졌으며, 인텔리전트 어시스턴트 멀티미디어 시스템을 탑재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이전보다 한결 좋아졌다는 평가.

콰트로포르테
가격은 얼마나 될까

이에 대해 마세라티 관계자는 “전동화 시대를 맞아 하이브리드 시리즈를 출시할 뿐 아니라 내연기관의 장점을 꾸준히 다듬고 있다”라며 “콰트로포르테의 장점인 주행의 매력과 편안함을 강화했다”라고 전했다.

또한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 기본형의 가격은 1억 6,730만 원에서 1억 7,460만 원이며, 마세라티라인업 중 최상위 등급인 트로페오는 2억 8,360만 원으로 책정되어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5
+1
0

1 COMMENT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