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도둑놈 등극” 24살 차이 신부와 결혼한 배우 최성국, 그가 선택한 자동차

-

국민 도둑놈에 등극했다
무려 24살 나이 차이의 신부와
결혼식 올린 최성국의 자동차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최근 연예계는 물론 대중들 사이를 뜨겁게 달군 연예인이 한 명 등장했다. 그 정체는 바로 배우 최성국. “색즉시공”, “김관장 대 김관장 대 김관장”, “구세주” 등 이름만 들어도 알법한 굵직한 작품을 통해 대중을 만나왔던 그가 결혼 소식을 전한 것이다. 그것도 무려 24살 나이 차이가 나는 신부와 말이다.

최성국을 향한 대중들의 관심이 극도로 커진 현재, 일부 대중들은 과거 그가 신부에게 프러포즈를 할 때 탔었던 자동차에도 관심을 보이는 중이다. 20대 이상 나이대의 대중이라면 절대 모를 수 없다는 최성국의 자동차. 과연 어떤 자동차일까? 이번 시간을 통해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최성국이 선택한 자동차
현대차 에쿠스 2세대

배우 최성국이 선택한 자동차. 바로 현대차의 2세대 에쿠스다. 해당 차량은 1세대 제네시스의 후륜구동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된 차량으로, 이에 따라 전륜구동이었던 1세대와 달리 대형 세단에 걸맞은 후륜구동을 채택한 첫 번째이자 마지막 에쿠스로 알려져 있다.

최성국의 에쿠스는 2세대 에쿠스 중 한차례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후기형 에쿠스로 보인다. 해당 차량은 크롬 장식이 다소 과하게 적용됐던 전기형과 달리 크롬 장식을 최소화했고, LED 안개등을 적용하기 시작한 차량이다. 이뿐만 아니라 2열 2형 디스플레이, HUD, 어라운드 뷰, 전자식 후륜형 8단 자동변속기 등의 편의 사항들이 대거 적용된 차량이기도 하다.

에쿠스라는 이름은
현재 제네시스 G90으로

2세대 후기형 에쿠스의 파워트레인은 3.8L V6 람다 2 가솔린 자연 흡기 엔진과 5.0L V8 타우 가솔린 자연 흡기로 구성되어 있었다. 두 파워트레인은 모두 앞서 설명한 전자식 후륜형 8단 자동변속기와 조합을 이뤘고, 각각 최고 출력 334마력 최대 토크 40.3kg.m, 최고 출력 430마력 최대 토크 52kg.m의 동력 성능을 보여줬다.

국산차 중에선 확실한 기함급의 아우라를 뽐냈던 에쿠스. 그러나 벤츠, BMW, 아우디 등의 수입 브랜드들의 주력 세단들과 비교해 보면 해당 차량이 갖던 경쟁력은 상당히 미비했다. 이후 현대차 내부적으로 “에쿠스”라는 차명이 부담스럽고 보수적인 이미지를 갖는다고 판단, 결국 3세대부턴 제네시스 브랜드에 편입되기 시작하면서 G90이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태어나기에 이른다.

에쿠스를 타는 최성국
대중들이 보인 반응은?

배우 최성국 / 사진 출처 = 인스타그램 “choisungkook”
배우 최성국 / 사진 출처 = 인스타그램 “choisungkook”

최성국이 에쿠스를 탄다는 소식을 접한 국내 네티즌들은 과연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이들은 “의외네, 국산차를 타다니?”, “값비싼 외제차 탈 줄 알았는데”, “역시 사람은 검소하고 봐야 해”, “에쿠스를 아직도 타는 이유가 뭘까?”, “그 시절 에쿠스는 진짜 넘사벽이었지”, “뭔가 굉장히 잘 어울린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최성국은 지난 5일, 비 연예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렸다. 최성국과 아내는 1년 열애 끝에 결혼하게 됐으며, 한 방송을 통해 둘 사이 나이 차이가 무려 24살이 난다는 점이 공개되어 대중들에게 화제가 된 바 있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금주 BEST 인기글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