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나타 또 폭망하겠네..” 최근 실물 포착됐다는 신형 K5, 어떤 모습일까?

-

드디어 포착된 기아의 대표 세단
위장막으로 가려져 있는 K5 F/L
한 번 더 쏘나타 대항마가 될까?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보배드림”

국산 중형 세단 시장에서 쏘나타가 갖는 영향력은 막강하다. 아니, 정확히 말하면 막강’했’다. 그간 점유율 부문에서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왔던 쏘나타. 최근 들어서는 예전만 못한 모습을 계속해서 보여주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쏘나타의 부진에 가장 큰 영향을 준 차량은 무엇일까? 바로 기아의 중형 세단, K5다.

이런 K5가 페이스리프트를 앞두고 있다. 3세대에 들어서며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선보였고, 그로 인해 상당한 인기를 구가했던 K5. 그렇다 보니 국내 소비자들은 새로 나올 신형 K5가 어떤 모습일지 막대한 관심을 보이고 있는 중이다.  그런데 최근 도로 위에서 신형 K5로 추정되는 위장막 차량이 포착되어 화제가 되고 있다. 

디자인의 기아
달라진 리어 램프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보배드림”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K5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차량 /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우선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K5로 추정되는 위장막 차량이 포착되었다. 주요 커뮤니티에서 포착된 K5 모델은 측면과 후면 부분이 확인되며, 이전 모델과 달리 일자형 후면 DRL이 아닌 각진 모습의 램프가 확인되었다.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만큼 차량 자체적으로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이지는 않지만, 기아에서 추구하는 디자인 콘셉트를 따라갈 것으로 보인다. 비교적 최신 모델이라고 볼 수 있는 기아 K8과 유사한 후면 램프 디자인이 사용될 것으로 보이고, 전반적으로 곡선보단 직선의 디자인을 사용할 것으로 예측된다.

셀토스와 유사한
램프 디자인

기아의 디자인 트렌드는 셀토스와 EV9을 보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먼저 셀토스의 전면 램프는 기존 K5와 유사한 램프 스타일을 가지고 있다. 셀토스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은 날카롭게 삐쭉 솟아있는 형태는 신형 K5에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후면 디자인을 보면 수직 모양의 램프 디자인을 가지고 있는데, 스파이샷으로 포착된 모습과 비슷한 모습이다. 이런 디자인과 더불어 기아의 신형 전기차 EV9 콘셉트카도 곡선보다는 직선 디자인 램프를 사용하는 추세다. 이를 토대로 유추하자면, 기아는 모든 최신 모델들의 램프 디자인은 직선형 램프를 사용할 것으로 보인다.

기아가 추구하는
최신 패밀리룩

카니발 예상도 / 사진 출처 =
카니발 예상도 / 사진 출처 = “KOLESA.RU”
쏘렌토 예상도 / 사진 출처 =
쏘렌토 예상도 / 사진 출처 = “KOLESA.RU”

올해 기아는 EV9, 모닝, K5 페이스리프트, 쏘렌토 페이스리프트, 카니발 페이스리프트 모델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아직 모든 차량의 외관 디자인이 공개되진 않았지만, 쏘렌토와 카니발 예상 디자인을 살펴보면 신형 셀토스 디자인과 유사한 램프 디자인을 사용했다. 이처럼 기아는 이제 직선형 DRL을 적극적으로 사용하는 방향으로 다른 차량에도 사용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기아는 그릴 디자인에 변화도 크게 보이고 있다. 과거 큰 그릴 디자인으로 ‘타이거 노즈’ 형태를 사용하는 차량들이 많았지만, 모닝이나 K5, EV6 등 타이거 노즈 그릴의 모양이 이전과 다른 스타일로 변화되기 시작했다. 과거 피터 슈라이어가 만든 디자인 정체성을 아예 없애지 않고 카림 하비브가 어느 정도 정체성을 남기고 자신만의 디자인 철학을 담은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2
+1
0
+1
1

금주 BEST 인기글

금주 BEST 인기글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