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유턴 택시와 역주행 자전거
역대급 사고에 네티즌 공분
직접 접촉 없더라도 처벌 가능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지난 3월 한 승용차 운전자가 비보호 좌회전을 시도하던 중 중앙선 침범은 물론 ‘불법 유턴’한 오토바이와 사고가 났다며 억울함을 호소한 바 있다. 그러나 당시 사고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오히려 승용차 운전자를 비난하기 바빴는데, 맞은편에서 달려오는 오토바이를 무시한 채 급하게 좌회전을 시도하는 것이 담겨 있었기 때문이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걸 오토바이 탓으로 돌리네”, “이 사고는 오토바이 불법 유턴과 아무 상관없다” 등의 반응을 보이곤 했다. 그런데 최근 이보다 더한 사고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돼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것. 과연 무슨 사연인지 알아보자.

기다리는 승객 태우려
불법 유턴 시도한 택시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사진 출처 = ‘보배드림’

11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누가 가해자 피해자일까요? 대환장 파티’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차량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제보자 A씨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53분쯤 서울 서대문구 한 도로에서 불법 유턴 택시와 택시를 타려던 여성, 자전거 도로를 역주행한 자전거 운전자의 사고를 목격했다고 전했다.

영상 속 A씨의 차량은 신호 대기를 받아 횡단보도 바로 앞에 정차 중이었는데, 한 여성이 오른쪽 인도에서 통화를 하며 무언가를 기다리는 듯이 서성거렸다고 말했다. 이후 여성이 자전거 도로를 향해 걸어가자 A씨 차량 왼쪽 교차로에서 신호 대기 중이던 택시 한 대가 불법 유턴한 채 여성에게 다가간 것. 이 여성은 택시를 타기 위해 가까이 다가간 순간 역주행하며 달려온 자전거와 부딪혔고 자전거 운전자는 충돌 후 넘어져 뒹구는 모습이 포착됐다.

자전거 운전자 놔둔 채
택시에 올라탄 여성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사진 출처 = ‘보배드림’

사고가 난 후 여성은 자전거 운전자에게 몇 마디 나누는 것처럼 보였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자전거 운전자를 일으켜주지 못할망정 자신의 갈 길을 가기 위해 택시에 올라탄 것이다. 이를 본 A씨가 자전거 운전자에게 다가가 다쳤냐고 물었고 다행히 괜찮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A씨는 “만약 이런 상황에서 불법 유턴 택시로 인해 자전거 도로에 서 있던 보행자가 다치거나 자전거 운전자가 다치면 누가 가해자가 되는 거냐”며 “세상에 정말 별일이 다 있다”고 황당한 반응을 보였다.     

네티즌들은 세 명 모두
가해자로 봐야 한다 말해

사진 출처 = ‘MBC 뉴스’
사진 출처 = ‘뉴스1’

이를 본 네티즌들은 “셋 다 똑같은 가해자로 봐야 한다”, “도로 위 종합선물이 여기 있었네..”, “정말 말 그대로 대환장 파티다”, “한 장면에 이 모든 게 담기다니”, “이게 한국이지”, “택시 부른 여자는 주변은 왜 안 보는 건지..”, “택시는 불법 유턴에 가로 주행까지 하네..”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지난 2019년에는 불법 유턴 승합차 운전자로 인해 급제동한 버스 승객이 넘어져 전치 12주의 중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당시 승합차와 버스의 접촉은 없었지만 검찰은 불법 유턴이 급제동의 원인을 제공했다며, 해당 운전자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기소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3
+1
0
+1
1
+1
0

1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